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與野, 18일 특검-추경 동시 처리 합의…파행 끝 국회 정상화

기사승인 [0호] 2018.05.14  19:31:58

공유
ad43
[일요서울 | 권녕찬 기자] 여야는 14일 6‧13지방선거 출마자들의 사직서 안건을 이날 처리하고 ‘드루킹’ 특검과 추경을 오는 18일 동시 처리하기로 합의했다.

더불어민주당 홍영표‧자유한국당 김성태‧바른미래당 김동철‧평화와 정의의 의원 모임 노회찬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정세균 국회의장과 회동을 갖고 이같이 국회 정상화에 합의했다.

김동철 원내대표는 회동 직후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특검법과 추경안을 오는 18일 동시 처리하는 것으로 합의했다”며 “(당일) 특검법을 처리한 뒤 추경을 처리할 것”이라고 전했다.

특검법의 주요 쟁점이었던 특검 선임과 관련해선 대한변호사협회가 4명을 추천하면 야당이 이 중 2명을 선택한 뒤 대통령이 1명을 최종 낙점하는 방식으로 의견이 모아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같은 합의에 따라 여야는 이날 바로 본회의를 개최해 지방선거 현역 출마자들의 사직 안건을 처리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오는 지방선거에서는 이날 처리되는 김경수(경남 김해을), 박남춘(인천 남동갑), 양승조(충남 천안), 이철우(경북 김천) 의원의 지역구 4곳을 포함해 총 12곳에서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가 치러질 전망이다.

이와 함께 이날 본회의에서는 한국당 홍문종‧염동열 체포동의안도 자동으로 보고될 예정이다.

권녕찬 기자 kwoness7738@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ad37
ad45
ad46
​​
ad41
ad39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ad40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연예포토

1 2 3
item71
ad3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일요서울TV

1 2 3
item7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