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노회찬, '드루킹과 돈 거래?', "한 푼도 받은 적 없다" 반박

기사승인 [0호] 2018.07.04  11:17:18

공유
ad43
<뉴시스>
정의당 노회찬 원내대표가 드루킹과의 불법 정치자금 거래 의혹을 받고 있는데 대해 "받은 적 없다"고 반박했다. 노 원내대표는 4일 tbs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과의 인터뷰에서 "그쪽(드루킹)으로부터 불법 정치자금은 한 푼도 받은 적 없다. 돈을 주고 받은 관계도 아니다"고 밝혔다.

노 원내대표는 이어 "왜 이런 뉴스가 튀어나왔는지 저도 궁금하다"면서 "돈을 줘야겠다고 자기들끼리 계획한 것도 이번에 (보도를 통해) 처음 알았다"고 밝혔다. 또한 "사건의 내막에 대한 것은 본인(드루킹 측)들의 진술에서 나올 것이다. 다 밝혀지리라 본다"고 말했다.

한편 노 원내대표는 '드루킹 존재 인지 여부'에 대해서는 전날인 3일 "드루킹이라는 이름을 묻기에 그 사람이 쓴 글 한편 읽은 적 없고, 그런 필명을 처음 듣는다"며 "제가 강연을 갔기 때문에 강연 가서 만났다. 그 이상 교분이 깊지는 않다"고 선을 그었다.

앞서 채널A는 지난 2일 드루킹 특별검사팀이 노 원내대표와 드루킹 사이에서 5천만 원의 불법 정치자금이 오갔다는 의혹을 수사 중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허익범 특검팀은 드루킹 측이 2016년 3월 당시 총선 후보로 나온 노 의원 선거 사무실에 2천만 원을, 노 의원 부인의 운전기사를 통해 3천만 원을 전달했다는 의혹을 확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홍준철 기자 mariocap@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ad37
ad41
ad39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ad40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연예포토

1 2 3
item71
ad3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일요서울TV

1 2 3
item7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ad4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