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송영무 장관, 성고충상담 간담회, "여성들 행동가지 조심해야.." 논란

기사승인 [0호] 2018.07.10  10:57:41

공유
ad43
<뉴시스>
최근 군내 성 군기 문제가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성고충전문상담관들과 간담회에서 성폭력 피해자들에게 책임을 전가하는 듯 한 발언을 해 논란이 일고 있다.

송영무 장관은 9일 오전 서울 용산구 육군회관에서 성고충전문상담관들과 간담회 모두발언에서 "여성들이 행동거지라든가 말하는 것, 이런 것들에 대해서 조심해야 돼야 한다"고 언급했다.

송 장관은 자신의 가정사를 예로 들면서 "(아내가) 딸에게 택시를 탈 때라든지 남자하고 무슨 데이트를 할 때라든지 굉장히 교육을 구체적이고 자세하게 시키더라"며 "여자들 일생은 자기 뜻대로 되지 않는 것이 좀 있다. 이걸 깨닫게 해 줘야 된다. 요즘 신세대 장병들은 남녀가 똑같은 것 아니냐고 항변하는 경우가 있다"라고 말했다.

송 장관은 또 "애가 좀 그런 면이 있다고 하면 조용히 불러서 사전 예방 교육을 해서 사고가 나기 전에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지, 사고 나서 뒷처리 이것은 중요하지 않다"라고 덧붙였다.

송 장관의 이 같은 발언을 두고 일각에서는 성폭력 문제와 관련해 피해 여성들에게 책임을 돌리는 취지로 해석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됐다.

이날 간담회는 군 내에서 발생할 수 있는 성폭력 사건을 예방하고 성폭력 관련 정책에 대한 전문상담관의 건전한 제언을 듣기 위해 마련됐다.

성범죄 피해자들을 어떻게 하면 조기에 신고할 수 있도록 여건을 조성하고, 군 전반에 성감수성을 높일 수 있는 방법들은 무엇인지를 이야기하는 자리에서의 장관 발언으로는 매우 부적절하다는 반응이다.

홍준철 기자 mariocap@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ad37
ad45
ad46
​​
ad41
ad39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ad40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연예포토

1 2 3
item71
ad3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일요서울TV

1 2 3
item7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