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포천시인삼연구회, 연작장해 극복을 위한 시설재배단지 견학

기사승인 [0호] 2018.07.13  12:46:15

공유
ad43
[일요서울|포천 강동기 기자] 포천시농업기술센터(소장 류충현)는 지역 특화작목인 인삼재배 농가들의 모임인 인삼연구회원들이 지역현안으로 부각되고 있는 연작장해 문제의 극복과 친환경 재배기술 습득을 위해 12일부터 13일까지 2일간 인삼시설재배 선진지인 강원도 횡성과 충북 음성의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인삼특작부, 전북 군산의 친환경제재 생산단지 등을 견학했다.

그간 국내의 인삼시장이 위축되고 소비가 정체되면서 친환경인증 인삼과 새싹인삼 등 소비확대를 위한 포천 인삼농가들의 관심과 노력이 활발해지고 새로운 품종의 도입을 통한 명품 인삼을 생산하고자 하는 시도가 있어 왔다.

이에 농업기술센터에서는 농가의 필요에 적극 부응해 최근 국내에서 최초로 시도되고 있는 인삼 터널재배 시설의 현장교육과 광역해가림 시설재배 등 새로운 재배유형 및 신품종의 개발현황 등을 체험하고 친환경 제재의 활용 효과 등을 직접 확인하기 위해 견학을 추진했다.

농업기술센터는 이번 견학을 통해 인삼재배 농가의 친환경 재배기술 습득과 시설재배의 확대를 통한 안정적인 생산기반이 구축될 것을 기대하고 있다

경기 북부 강동기 기자 kdk110202@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ad37
ad45
ad46
​​
ad41
ad39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ad40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연예포토

1 2 3
item71
ad3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일요서울TV

1 2 3
item7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